고래워칭

> THINGS TO DO > 고래워칭

오키나와에서 만날 수 있는 감동체험! 고래와칭 가이드

Whale watching

*제공 : 자마미섬 고래관찰 협회

1월부터 3월에 걸쳐 오키나와의 바다는 매우 북적북적해집니다.
자마미섬 저 멀리서 혹등고래가 등장하는 계절, 드디어 고래와칭의 베스트시즌이 되었습니다
그리고 매일같이 본섬과 케라마제도 등지에서 배를 타고 나가 고래의 생태에 다가가는 고래와칭 투어가 진행됩니다. 고래와의 다이나믹하고 감동적인 만남은 절대로 잊지못할 체험이 될 것이 분명합니다!
고래가 있는 바다로 떠나기 전에 고래에 관한 지식이나 투어에 참가하기 전에 알아두면 좋은 점 등, 도움이 될 정보들을 소개합니다.

고래와칭에서 만날 수 있는 고래는, 어떤 종류일까?

북쪽의 바다에서 아득히 먼 케라마 제도까지 찾아오는 혹등고래. 몸 길이 약 15미터, 체중 약 30톤의 거대한 종으로 커다란 가슴지느러미와 마치 날개같은 꼬리 지느러미가 특징입니다. 특히, 가슴 지느러미는 몸 길이의 3분의 1, 약 5미터 가까이에 달합니다. 다이나믹한 움직임을 보여주는 것도 납득이 되는 셈이죠!

왜 고래는 오키나와의 바다로 오는 걸까?

여름은 북쪽의 바다에서 보내고, 가을 즈음부터 남쪽으로 내려오기 시작해 오가사와라제도, 오키나와 주변 등에 모습을 드러내는 고래들.

그 이동 거리는 자그마치 약 9,000km!봄부터 여름에 걸쳐 알래스카 해역에서 풍족하게 먹이를 섭취한 후 영양을 비축한 고래는 가을부터 겨울에 걸쳐 오키나와의 근해로 출산과 양육을 위해 찾아옵니다.

투어 중에는 새끼 고래와 함께 수영하는 사랑스러운 광경도 만나게될지도 모릅니다.

어디서 고래를 만날 수 있을까?

오키나와 본섬의 서쪽에 있는 토카시키섬이나 자마미섬 주변의 케라마(慶良間) 근해는 굳이 말하지 않아도 잘 알려진 고래와칭의 메카입니다. 그 외, 본섬 북부의 이에지마에서도 고래와칭이 진행됩니다.
투어의 출발지는 나하나 요미탄손, 온나손 등 본섬이나 자마미섬 출발 등 다양합니다. 예를 들어, 본섬에서 느긋하게 관광을 한 후 고래와칭도 가보고 싶다!는 분들은 본섬 출발을, 여유롭게 섬 여행을 즐긴 후에 고래와칭을 떠난다면 주변 섬 출발 등 여행의 스타일에 맞춰서 선택이 가능한 것도 좋은 점이죠.

고래와칭에 필요한 준비는?

【일광 화상 대비】겨울이라고 해도 만만하게 봐선 안 될 오키나와의 자외선. 날이 쨍쨍한 날은 일광화상을 입을 수도 있습니다. 썬크림, 모자나 썬글라스를 준비하여 피부 보호에 유념해주세요!

【배 멀미약 준비】배 멀미를 하는 분들은 필수인 배 멀미약! 승선 전에 약을 꼭 먹어두세요. 배 위에서 바람이 잘 통하는 자리에서 멀리 보이는 풍경을 바라보거나 하면 멀미 증상이 좀 나아집니다.

【방한・방수 복장 준비】오키나와라고 해도 바다에서의 바람은 꽤나 차가운 계절입니다. 따뜻하면서 물보라를 맞더라도 괜찮을 복장으로 투어에 참가하세요. 타올까지 준비하면 준비 만점!

【활동하기 쉬운 복장 준비】파도가 잔잔한 날이라도 배 위에서 걸어다니면 매우 불안정합니다. 치마나 하이힐은 피하고, 활동하기 편한 복장에 운동화로 참가하세요!

알고 있으면 즐거움이 2배♪ 수면에서의 보이는 혹등고래의 주요 움직인 패턴

Whale watching

【1】블로우(바닷물을 내뿜는 모습)

호흡을 하기 위해 수면에 떠올라 숨을 내쉬는 것. 하얀 안개처럼 높이 3~5m에 달합니다.

【2】피던클 아치(Peduncle Arch)

블로우를 반복한 후, 수면으로 돌아올 때 몸을 둥글게 굽히는 모습

Whale watching

【3】테일 슬랩(Tail Slap)

꼬리 지느러미를 상공에 높게 들어올려 꼿꼿하게 내려치는 모습으로, 큰 소리와 물보라가 일어납니다. 등지느러미 쪽이 위여도 배쪽이 위여도 같은 모습으로 꽤 위협적인 행동입니다.

Whale watching

【4】플르쿠 업 다운(FRUKE-UP/DOWN)

잠수 시(피던클 아치의 다음)에 꼬리 지느러미를 수면 위로 들어올려 바다로 잠수하는 동작. 뒷면(배쪽)이 보이면 플르쿠 업, 보이지 않는 경우는 플루크 다운이라고 부릅니다.

Whale watching

【5】피던클 슬랩(Peduncle Slap)

몸의 뒤 반을 수면 위로 들어올려 옆쪽으로 수면(또는 다른 고래 위)에 내던지는 행동. 꽤나 공격적입니다. 메이팅 팟(Maiting Pod) (※)등에서 자주 관찰됩니다.

※암컷 고래를 두고 수컷 고래들이 경쟁하는 것

Whale watching

【6】백 슬랩(Back Slap)

옆으로 누운 상태로 가슴 지느러미를 수면 위로 드러내 수면을 내리치는 행동. 배쪽을 올리고 양 가슴 지느러미를 부딪치는 경우도 있습니다.

Whale watching

【7】헤드 슬랩(Head Slap)

몸의 약 3분의 1을 수면 위로 드러내, 턱부터 쓰러져 내리듯 수면을 내리치는 모습. 머리 주변에 물보라가 가득 일어나는 다이나믹한 행동입니다.

Whale watching

【8】스파이 홉(Spy-Hop)

수직으로 몸을 세워, 눈의 위치는 수면 정도에서 유지한 채로 몸을 회전시키며 천천히 바다로 가라앉는 행동.

Whale watching

【9】브리칭(Breach)

몸의 3분의 2정도를 수면 위로 떠올려 점프하고, 몸을 회전하는 행동. 배면뛰기나 등부터 떨어지는 패턴 등 다양합니다. 박력만점의 움직임으로 인기있습니다.

자, 고래가 있는 바다로 떠나봅시다!

음, 이것으로 준비 만점이네요♪ 고래와칭 투어를 떠나볼까요?